Extey Style

extey.egloos.com

포토로그


헤매더라도 괜찮지 않을까? 인생은 누구나 처음 시작하는 것인걸.
by Extey


보급형 DSLR의 최강자를 노리는 - 캐논 EOS 550D Fun Shop

◆ 관련링크: Canon EOS 550D Preview By. dpreview.com

캐논의 베스트셀러 모델인 500D의 뒤를 이어, EOS 550D가 발표되었습니다.

전작인 EOS 500D에 비해 가장 크게 업그레이드 된 부분은 역시 메인센서 입니다. 기존의 500D의 센서 역시 보급형중 가장 높은 화소를 가지는 1500만 화소를 자랑했지만, 이번 550D는 7D의 센서인 1800만 화소를 사용하여 최대 5,182 x 3,456 의 해상도를 가진 이미지를 촬영할 수 있습니다.

또한 센서의 감도 역시 500D는 상용감도 3200까지 지원하며 고감도 모드로 6400과 12800을 지원했지만, 이번 550D는 실용감도를 ISO 6400 까지 늘리면서 고감도 모드인 ISO 12800을 지원합니다.

그리고 최근 많은 관심을 받는 기능인 동영상 촬영 기능에서도 기존의 500D가 최대 1920 x 1080, 20fps를 지원했던 것에서 더 업그레이드 되어 30/25/24fps를 지원하며 저해상도 모드에서도 60/50프레임 촬영이 가능해졌으며, 외장 스테레오 마이크를 지원하여 스테레오 사운드 녹음이 가능해졌으며 수동 모드도 지원을 한다고 합니다.

사진 촬영과 관련된 기능으로는 측광이 기존의 35분할 측광에서 더 세밀해진 63분할 측광을 지원합니다. 그리고 연사 기능 역시 기존의 3.4fps 에서 3.7fps로 약간 증가하였으나 버퍼메모리가 줄어든 것인지 연속 촬영 가능 횟수는 170장에서 34장으로 대폭 줄어든 모습을 보여줍니다.

마지막으로 후면 액정이 같은 3인치 고해상도 액정이지만 기존의 4:3 규격에서 사진 규격에 맞는 3:2 규격으로 변경되면서 화소도 92만 화소에서 104만 화소로 증가하였습니다.

바디의 크기와 무게는 500D에 비해 아주 약간 커졌으며 530g의 무게로 500D 대비 약 50g의 무게가 증가하였습니다. (소니 A550 599g, 니콘 D90 620g)

전체적인 스펙을 보고 느낀 점은 '캐논이 보급기 시장에서 제대로 한번 붙어보자 라고 나왔구나' 라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현재 DSLR 보급기 시장에서 고급형 제품이라고 하면 캐논의 500D, 니콘의 D90, 소니의 A550 정도가 있는 상황인데 여기에 최근 비슷한 가격대의 작고 가벼우면서 디자인으로 승부를 하는 마이크로 포서드 제품들과의 경쟁하는 상황 속에서 캐논이 지금까지의 1위에 안주하지 않고 보다 진지하게 대응하는 느낌입니다.

상당히 공격적인 스펙이긴 한데 그래도 걱정이 되는건 역시 Digic4로 대표되는 기존의 이미지 정책이 그대로 유지되는게 아닌가 하는 점 입니다. 50D부터 이어져 오던 소프트한 느낌의 이미지 정책은 사실 노이즈를 잡기 위해 센서와 이미지 프로세서에서 NR을 걸기 때문이라고 알려져 있는데, 보다 고화소인 1800만 화소에서 그 정도가 더 하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들기도 합니다.

가장 중요한건 역시 가격이겠습니다. 달러 가격으로 550D의 바디 가격은 799달러, 18-55 번들킷은 899달러 입니다. 동급 제품들의 출시가를 생각하고, 이번 스펙을 고려해 본다면 생각보다는 저렴하게 나온 것 같습니다. 아마도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마이크로 포서드 같은 미러레스와의 경쟁을 고려 한게 아닐까도 싶네요.

캐논이 이렇게 까지 치고 나오면 경쟁사인 니콘을 비롯하여 추격자 입장인 소니같은 메이커도 좀 더 분발해야 할 것 같습니다. 니콘의 D90도 나온지 시간이 좀 지났고, 소니의 A550도 기본적인 성능은 거의 동일하지만 역시 동영상의 부재가 걸릴것 같네요.

오랜만에 캐논의 신제품 스펙을 보고 상당히 마음에 듭니다. 다른 메이커도 분발해서 더 좋은 제품이 나와주면 좋겠네요.



핑백

  • Extey Style : 캐논 EOS 550D 만져보기... 2010-02-27 02:52:38 #

    ... ◆ 관련링크: 보급형 DSLR의 최강자를 노리는 - 캐논 EOS 550D By. Extey Style 지난 2월 27일 한겨레 신문사에서 열린 Foto21 '사진 이야기를 담다' 행사장에서 캐논의 신제품 EOS 550D를 ... more

덧글

  • luxferre 2010/02/09 13:27 #

    어...스펙에 비해 가격착하네...갑자기 급 땡기는데....예전 오일방울 튀고 그런건 다 해결되었을라나...
  • Extey 2010/02/09 13:33 #

    보급형 기기는 미러가 작아서 큰 바디에 비한다면 그런 걱정은 거의 없죠 ㅎㅎ
  • 천하귀남 2010/02/09 14:16 #

    여하간 1800만 화소면 좋군요. 지금 캐논 350D사용중이라 더욱 기대됩니다. 셔터박스 내구컷수가 넘었을건데 이거 고장나면 업그레이드 할때 이걸 후보로 삼아도 좋겠습니다.
  • Extey 2010/02/09 14:18 #

    확실히 화소와 HD 동영상등 보급기로서는 최고의 스펙이 아닐까 싶네요. 현재로서는 보급형 DSLR의 왕좌는 캐논이 차지할것 같습니다. 니콘쪽도 D90의 후속이 나와야 하지 않을까 싶은데 어떨지 모르겠군요. 개인적인 정보로는 소니도 뭔가를 준비하고 있다곤 하는데 HD영상쪽과 새로운 센서가 준비된다면 고급형 보급기 시장은 캐논과 소니의 한판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 계란소년 2010/02/09 17:00 #

    "리미트 장난은 이제 끝이다"
  • Extey 2010/02/09 19:17 #

    "보자보자 하니 너무 기어오르는군, 밟아버리겠다!!" 하는 느낌이죠 (...)
  • 유진우 2010/02/10 08:16 # 삭제

    제 EOS 7D는 다행히도 오일방울이 흘러나오지는 않더군요 ^^

    니콘 D90도 괜찮은 기종이죠

    바디 디자인은 정말 니콘이 지대입니다. ^^

    캐논이 좀 본받았으면 좋겠는데 말이죠

    저는 플라스틱 바디를 싫어하는 성격( 내구성 문제 )이라 마그네슘 합금 바디만 애용하다 보니...

    그나저나 1,870만 화소라면서 정작 이미지 크기는 1,800만 화소와 동일한 센스는 도대체 뭔지... -_-;;
  • Extey 2010/02/10 10:15 #

    미러의 크기차이 때문에 크롭바디는 오일 튀는 현상이 거의 없습니다.

    니콘 D90도 좋은 바디이긴 하지만, 동영상 촬영 기능이 떨어지고 전체적으로 한세대 이전 바디죠 슬슬 D95 정도가 나올때가 된것 같습니다.

    디자인이야 취향이니까요.

    저도 플라스틱 바디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아서 중급기 이상을 씁니다만, 펜탁스 정도의 강화 플라스틱이면 그럭저럭이더군요.

    1870만 화소는 전체 화소이고, 유효화소는 1800만 화소입니다... 이미지 크기는 유효화소를 따라가죠